'여신강림' 차은우, 황인엽·문가영 질투 "남녀사이 친구가 어딨어" [드라마 SCENE]

방송 2021. 01.14(목) 23:4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희서 기자] 차은우가 황인엽과 문가영 사이를 신경썼다.

14일 방송된 tvN ‘여신강림’에서 이수호(차은우)가 또 한서준(황인엽)과 연애 소문이 퍼지자 임주경(문가영)에게 불만을 털어놨다.

이날 방송에서 교내에 한서준과 임주경이 함께 찍은 사진이 공개돼 연애 의혹에 휩싸였디. 이에 임주경은 “편한 친구 사이 그 이상 이하도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한서준은 “내 앞에서 헛소리 떠들면 가만 안 둔다”라고 경고하며 일단락했다. 이를 신경쓴 이수호는 임주경을 따로 불러내 “나한테 할 말 없나. 사진 뭐냐”고 물었다.

임주경은 “화난 말투네. 우연히 만나서 알바한 거다”라고 설명했다. 이수호는 “우연이다. 왜 말 안했는데?”라고 따지자 임주경은 “바로 말하려고 했는데 너가 전화 끊는 바람에. 그럼 넌 누구 만날 때마다 나한테 얘기하냐. 그냥 알바비 준대서 찍은 거다. 친구사이다”라고 말했다.

이수호는 “너희 둘이 엮이고 소문나는 거 싫다”라며 “너가 걔 마음을 어떻게 아냐. 남녀사이에 친구가 어딨나”라고 언성을 높였다.

[더셀럽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tvN ‘여신강림’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