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은숙 작가, 화앤담픽쳐스와 재난위기가정 위해 1억 기부

방송 2021. 01.17(일) 13:44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희서 기자] 화앤담픽쳐스 윤하림 대표와 김은숙 작가가 재난위기가정을 위해 1억을 쾌척했다.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측은 17일 "드라마 제작사인 화앤담픽쳐스 윤하림 대표와 김은숙 작가가 각각 5천만원씩, 총 1억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부금은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아동학대 사례가 더 이상 발생하지 않도록 미취학 재난위기가정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화앰담픽쳐스 윤하림 대표와 김은숙 작가의 기부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2014년 세월호 사건 이후로 2019년 강원 산불, 2020년 코로나19와 수해 등 각종 재난과 관련하여 꾸준히 기부를 하고 있다.

[더셀럽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뉴시스]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