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재웅, 영탁과 '사콜' 인증샷 "TOP6 매력 넘쳐…오래 활동하길" [셀럽샷]

스타 2021. 01.17(일) 13:54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희서 기자] 정신건강의학과 의사 겸 방송인 양재웅이 ‘사랑의 콜센타’ 출연 소감을 밝혔다.

양재웅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감사하게도 오은영, 김창옥 선생님과 함께 3대 상담 전문가로 지정을 해주신 덕에 생전 처음 방송에서 노래를 하고 왔다“고 시작하는 장문의 글과 함께 영상,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사랑의 콜센타’ 스튜디오 무대에서 노래를 부르는 양재웅과 그의 뒤에서 댄서를 자처한 영탁의 모습이 담겼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영탁과 함께 찍은 셀카가 공개됐다.

이어 “긍정적인 기운을 계속해서 북돋아주는 영탁씨의 따뜻한 배려심덕에 잘 마칠수 있었던 하루. 그리고 5년만에 방송에서 다시 만난 내 최애 예능인 친구, 붐 덕에 정말 많이 웃은 하루.(민호는 넘치는 끼로인해 평가 절하되는, 사실 열심히 하는 천재)”라고 전했다.

양재웅은 “임영웅씨를 비롯한 탑6. 모두 매력이 넘치던데, 모두 지치지 말고 오래오래 활동했으면 하는 마음으로 녹화를 끝낼즈음, 나는 영탁씨의 활약으로 특별한 선물을 받게 되는데”라며 본방사수를 독려했다.

끝으로 그는 “최현우 마술사님의 최고 마술은 늙지 않는게 아닐까? 부러워. 젤 중요한 얘기를 빠트렸네. 민망함을 뚫고 노래할 수 있도록, 크게 리액션 해준 작가님들이하 제작진분들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더셀럽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양재웅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