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송지효 “세상 밖으로 나오려해, 재미 알아가는 중”

예능 2021. 01.17(일) 17:19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런닝맨’ 배우 송지효가 소통을 예고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다시 쓰는 런닝맨으로 멤버 소개가 이어졌다.

‘런닝맨’ 멤버들은 서로에 대해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송지효는 자신에 대해 “어떻게 써야할지 모르겠어서 ‘이제는 세상 밖으로 나오려고 한다. 세상 밖이 얼마나 재미있는지 알아가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세상으로 나오려는 송지효”라고 덧붙여 멤버들의 박수를 받았다.

양세찬이 “송소통”이라고 하자 지석진은 “(세상 밖으로) 나와. 연락해라”면서 “밥먹자”라고 전했다.

이를 들은 유재석은 “형, 지금 거리두기 해야한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더셀럽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SBS '런닝맨'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