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폭 논란' 조병규, '놀면 뭐하니?' 통편집은 면했다…분량 축소

예능 2021. 02.27(토) 19:24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박수정 기자] 학교폭력 의혹을 받고 있는 배우 조병규가 '놀면 뭐하니?'에 등장했다. 분량이 최소화됐지만 통편집만은 면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20201 동거동락' 마지막 편이 그려졌다.

이전 편과 마찬가지로, 유재석, 김종민, 데프콘, 홍현희, 이영지, 조병규, 김혜윤, 제시, 조세호, 이달의 소녀 츄, 김승혜, 더보이즈 주연, 탁재훈 등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조병규의 분량이 대거 편집됐다. 직접 미션을 수행하거나 멘트를 하는 모습은 찾아볼 수 없었다. 다만, 마지막 단체샷 등에서는 조병규의 모습이 그대로 노출됐다.

앞서 조병규는 학교 폭력 논란에 휩싸이며 논란을 빚었다. 조병규 측은 "허위 사실"이라고 강조하며 강경 대응을 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지만, 조병규 학폭 관련 폭로글은 끊임없이 나왔다.

이후 조병규도 직접 SNS를 통해 자신의 결백을 강조하며 억울한 심경을 드러냈다. 하지만 논란은 쉽게 사그라들지 않았다. 이에 조병규는 출연 예정이었던 KBS2 신규 예능 프로그램 '컴백홈'에 합류하지 못하게 됐다.

[더셀럽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BC '놀면 뭐하니?' 캡처]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