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꽃사슴=아이즈원 김채원 “아이유 노래 듣고 윤상 팬 됐다”

예능 2021. 03.07(일) 18:4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그룹 아이즈원 멤버 김채원이 존경하는 선배님으로 윤상을 언급했다.

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꽃사슴과 꽃등심의 1라운드 대결이 그려졌다.

꽃등심에게 패한 꽃사슴의 정체는 아이즈원의 김채원으로 밝혀졌다. 안유진, 조유리 이후 세 번째 출연한 김채원은 “저희 아이돌에게는 ‘복면가왕’이 꿈의 무대다. 아이돌이 혼자 무대를 채울 기회가 흔치않다. 데뷔 전부터 ‘복면가왕’ 출연을 손꼽아 기다렸는데 드디어 출연해 기쁘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김채원은 윤상을 존경하는 선배님이라고 밝히며 “제가 00년생이라 가수로 활동하는 모습이 제 기억엔 없다. 좋은 곡을 많이 만드는 작곡가로 알고 있었는데 아이유 선배님의 ‘나만 몰랐던 이야기’를 듣고 윤상 선배님이 썼다는 걸 알고 그때부터 엄청 팬이 됐다”라고 말했다.

윤상은 “열심히 하겠다”라고 덧붙였다.

[더셀럽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BC '복면가왕' 캡처]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